본문 바로가기

전체 글

(50)
창세기 1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2 땅이 혼돈하고 공허하여 흑암이 깊음 위에 있고 하나님의 영은 수면 위에 운행 하시니라 3 하나님이 이르시되 빛이 있으라 히시니 빛이 있었고 4 빛이 하나님이 보시기에좋았더라 하나님이 빛과 어둠을 나누사 5 하나님이 빛을 낮이라 부르시고 어둠을 밤이라 부르시니라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이는 첮째 날이니라 6 하느님이 이르시되 물 가운데 궁창이 있어 물과 물로 나눠라 하시되 7 하나님이 궁창을 만드사 궁창아래의 물과 궁창 위의 물로 나뉘게 하시니 그대로 되니라 8 하나님이 궁창을 하늘이라 부르시니라 저녁이 되고 아침이되니 이는 둘째날이니라 9 하나님이 이르시되 천하의 물이 물이 한 곳으로 모이고 묻이드러나라 하시니 그대로 되니라 10 하나님이 뭍을 땅이라 부르시고..
불고기뚝배기
갈비탕
보쌈제육
치즈떡볶기
pork katsu https://goo.gl/maps/qV9eP1u8Az7y2E337 Google Maps Find local businesses, view maps and get driving directions in Google Maps. www.google.com
불매운동 합시다 日정부, 文 광복절 경축사 '긍정적' 반응…징용문제 '행동' 기대? ‘대일민국’이라고? 발끈한 나경원 이와야 방위상 "상당히 모더레이트한 형태…지소미아 연장 바람직" 요미우리 "한일 외교장관회담 주목"…고노 "한일, 꽤 긴밀히 접촉" © 제공: Yonhap News Agency (Korea) 일본 고노 다로 외무상, 한국 추가 보복 시사 (PG) (도쿄=연합뉴스) 김병규 특파원 = 일본 정부는 전날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도 한국 정부가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행동을 보여야 한다는 반응을 보였다. 16일 요미우리신문은 일본 정부가 문 대통령의 경축사에 대해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 이번 연설이 징용문제 등과 관련한 실제 행동으로 이어질지 주목하고 있다고 보도했다. 신문은 그러면..
아니.이럴수가 北, 잇단 발사에 文대통령 향해 '막말'까지…남북관계 더 '막막' ‘대일민국’이라고? 발끈한 나경원 "南과 마주앉을 생각 없어"…'망발·뻔뻔' 원색적 표현으로 불만 표출 극대화 정부, 신속 반응하면서도 강경대응은 자제…"대화·협력만이 유일한 길" (서울=연합뉴스) 정빛나 기자 = 북한이 16일 또다시 발사체 발사를 하고 사실상 문재인 대통령에게까지 비난을 쏟아내면서 정부의 고심도 한층 더 깊어지는 분위기다. 북한의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(조평통)은 이날 대변인 담화에서 문 대통령의 전날 광복절 경축사를 '망발'이라고 비난하며 "우리는 남조선 당국자들과 더이상 할 말도 없으며 다시 마주 앉을 생각도 없다"고 입장을 밝혔다. 특히 "남조선당국이 이번 합동군사연습이 끝난 다음 아무런 계산도 없이 계절이 ..